홍삼열 목사의 목양칼럼
사진앨범 :: 아름다운 순간들!
조회 수 465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레바논에서 온 소식 (중보기도 요청)


1. 2일간에 걸쳐서 중동지역 컨설테이션 회의가 레바논에서 200여명의 현지인, 외국인이 어울어져서 이뤄졌다.

2. 최대의 화두와 관심사는 바로 시리아 사태의 여파, 피난민, 시리아 내부 교회 상황 등등이었다.

3. 전쟁의 여파로 75% 이상의 교인들이 교회를 떠나고 피난을 가게 되어서 교회는 텅텅비어서 전전긍긍할 줄 알았는데, 오히려 교회는 더 부흥한다. 히잡을 쓴 모슬렘들이, 아이들이 여자들이 교회를 채우는 것이다. 이러한 현상은 레바논 교회들도 마찬가지이다. 이런 갑작스런 현상에 익숙치 않은 기존 교인들은 힘들어 하지만 그래도 교회는 전진한다. 그 덕분에 교회 사역들이 폭넓어지고 깨어나기 시작한다. 감사

4. 시리아 현지 일군들은 얼마나 신나게 사역보고와 계획을 이야기하는지 우리 모두는 주님의 위대한 섭리를 찬양하고 감사하는 매우 행복한 시간이었다. 그들 모두는 얼굴이 미소와 웃음, 신남이 가득해 보였다.

5. 피난민들을 섬기는 사역들이 정말 감동적 이었다. 특히 이라크 교회는 과거 이라크 전쟁당시 피난민들이 시리아에 많이 갔는데, 그때 시리아 교회들이 그들을 지극 정성으로 돌보아 주었다. 그러나 지금은 반대로 이라크 교회가 이라크 내부에 유입된 시리아 피난민들을 하나님의 사랑으로 섬기고 사역을 한다. 멋진 사랑이다.

6. 주님이 시리아 피난민들 사이에 행하는 놀라운 구원 역사는 상상을 초월했다. 여러 보고들이 한 자리에 보여서 나눠지니,.. 당신 지역도 그랬어, 우리 지역도 그랬어... 와!
'우리 종교 이슬람은 우리를 돕지 않지만 교회가 우리를 돕는다' 진심어린 모슬렘 피난민의 이야기는 잔잔한 감동이며 이 시대에 교회가 어떻게 반응하고 사역을 해야 하는지 알 수 있게 한다.

7. 시리아 피난민은 레바논, 요르단에 가면은 어디든지 발견한다. 우리 집 옆에서 뒤에도 온통 시리아 피난민들이고 그들은 '예수 그리스도의 생명, 소망'이 필요하다. 기회는 너무나 많다. 중동 사역자들이 즐거운 비명을 지른다.

8. 유엔 보고에 의하면 지금 당장 전쟁이 종료가 되더라고 피난민들이 본국으로 돌아가고 정착하는데 10년이상이 걸릴 것이라고 본다. 그러므로 우리 중동 사역자, 교회들 모두는 이러한 일에 대비하고 광범위한 사역과 기도, 참여가 필요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 멕시코 유까딴에서 - 조남환선교사 file 글로벌선교 2017.09.20 17
21 몽골에서 인사드립니다 - 김선례 선교사 file 글로벌선교 2017.09.19 20
20 오랜 만에 삽질했습니다 (레ㅇㅇ 시랴 난민촌 소식) file 글로벌선교 2015.01.12 340
19 시급함과 중요성 (레OO 시랴 난민촌 소식 9) 글로벌선교 2014.10.06 659
18 중보기도요청 (레OO 의 시랴 난민촌 이야기 8) file 글로벌선교 2014.08.07 777
17 단기선교팀 잘 하시고 계십니다. 1 file 엄 승호 2014.07.30 788
16 성구 암송 Vs. 코란 암송 (레OO 의 시랴 난민촌 이야기 7) file 글로벌선교 2014.06.12 1070
15 마리암, 시랸 여성 사역자 (레OO 의 시랴 난민촌 이야기 6) file 글로벌선교 2014.05.06 1111
14 복음 때문에 삽니다 (레OO 의 시랴 난민촌 이야기 5) 글로벌선교 2014.02.05 1568
13 구원과 치유의 날 (레OO 의 시랴 난민촌 이야기 4) file 글로벌선교 2014.01.07 1716
12 복음에 굶주린 사람들 (레OO 의 시랴 난민촌 이야기 3) file 글로벌선교 2013.12.27 1742
11 레OO 의 시랴 난민촌 이야기 2 file 글로벌선교 2013.12.18 2015
10 레OO 의 시랴 난민촌 이야기 file 글로벌선교 2013.12.05 2072
» 지금은 활발한 하나님 나라의 추수기! 선교위원회 2013.11.03 4659
8 멕시코 단기선교팀이 사역을 마치고... Pablo Ohm 글로벌선교 2013.08.03 3850
7 멕시코 단기선교팀 2 글로벌선교 2013.07.30 5128
6 남수단의 식생활 file 이주익 2013.01.08 6856
5 남수단 톤즈 file 이주익 2013.01.08 6080
4 남수단 톤즈 입니다. 2 file 이주익 2013.01.07 5600
3 단기선교팀 도착 엄 승호 2012.07.30 7083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Copyrightⓒ산타클라라연합감리교회 1001 Ginger Lane, San Jose, CA 95128 (408)295-4161, (408)295-4180 (Fax) | santaclarakumc@gmail.com
XE Login